< 게시판 < 자유게시판
4/12 개강! 공간철학자로서 르페브르 읽기 (강의 조명래)
글쓴이 : 다중지성의 정원 날짜 : 17.04.06 조회 : 83

 

[철학] 공간철학자로서 르페브르 읽기 2

강사 조명래
개강 2017년 4월 12일부터 매주 수요일 저녁 7:30 (8강, 140,000원)

강좌취지
앙리 르페브르(1901~1991)는 20세기 한 세기를 온몸으로 살면서 후기자본주의로부터 인간해방을 이끌어내기 위한 메타철학적 이론과 실천을 정립한 맑스주의 철학자다. 소외문제에 관한 고민에서 움튼 그의 연구테제는 변증법적 유물론, 일상생활의 비판, 도시권리, 공간의 생산과 정치, 자본주의와 국가 문제, 리듬 분석 등을 망라한다. 60여 권의 저서와 300여 편의 논문을 남길 정도로 그의 지적 세계는 넓고 다양하지만, 그 모든 것을 ‘맑스주의 공간철학’으로 집약할 수 있다.
본 강좌는 1분학기 ‘공간철학자로서 르페브르 읽기’의 후속 강좌로, 후기 르페브르의 이론세계(특히, ‘공간의 생산’론)를 주로 살펴보는 데 집중한다. 텍스트로는 르페브르 연구 선구자인 캐나다 로브 쉴즈(Rob Shields) 교수가 1999년 출간한 『르페브르, 사랑, 투쟁』(Lefebvre, Love and Struggle)이 사용된다. 강좌의 전반부는 르페브르의 생애, 특히 전기의 지적 삶에 대한 것을 다루고, 후반부는 그의 후기 지적세계와 ‘공간의 생산’에 관한 내용을 주로 다루기 때문에, 르페브르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이전 학기 수강 여부와 무관하게) 누구나 수강할 수 있다.


1강.르페브르의 생애
2강.청년 르페브르의 지적세계와 연구테제
3강.전후의 지적 전환: 탈당, 근대성 비판, 아방가르드적 실천
4강.르페브르적 맑스주의: 변증법, 구조주의 비판, 실존적 맑스주의
5강.노년의 르페브르와 공간으로의 회귀: 도시연구에서 공간정치로
6강.르페브르의 공간철학: 기원과 형성
7강.‘공간의 생산’: 몸의 공간에서 자본주의 공간, 그리고 그 너머
8강.르페브르 이후


참고문헌
신승원, 2006, 『르페브르』, 서울: 커뮤니케이션북.
Butler, Chris, 2012, Henri Lefebvre: Spatial Politics, Everyday Life and the Right to the City, New York: Routledge.
Merrifield, Andy, 2006, Henri Lefebvre: A Critical Introduction, New York: Routledge.
Shields, Rob, 1999, Lefebvre, Love & Struggle: Spatial Dialectics, London: Routledge.


강사소개
단국대학교 도시지역계획학과 교수, 한국공간환경학회장(역임), 한국엔지오학회장(역임), 인간도시컨센서스 공동대표, 환경정의 공동대표, 내셔널트러스트 공동대표, 한국도시연구소장(역임), 국제저널 Space and Culture 편집자문위원.

 

 

▶ 다중지성의 정원 홈페이지 바로가기 http://bit.ly/1b8ZHoE

댓글달기
도배방지
현재페이지 1 / 2
NO 파일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33   의병 무위당 역사기행 참가 문응상 2017.08.01 33
32   소라넷 밍키넷 코코킹 도신닷컴 주소 스. 와. 핑, 초 대 남, 조 코코킹 2017.07.15 38
31   If I were a Teenage [1] Joan 2017.07.07 44
30   [새책] 『신정-정치 : 축적의 법과 국법의 이위일체 너머』(윤인 갈무리 2017.04.06 176
29   4/12 개강! 공간철학자로서 르페브르 읽기 (강의 조명래) 다중지성의 2017.04.06 84
28   다중지성의 정원이 4월 3일 개강합니다! 다중지성의 2017.04.06 87
27   윤치국 치사사건에 대해 궁금합니다 문의 2016.10.14 420
26   청산리 전투에 참여한 김훈 님의 유가족 명선 2015.11.05 1132
25   신흥무관학교졸업명단에서 서병희 장인 을 확인 하고자 합니다. 황소 2015.11.01 710
24   [영상] 전 재산 털어 항일 무장 투쟁에 나선 이회영 일가 임기상 2015.10.19 822
23   독립군 산실 신흥무관학교 버려진 옛터 빠삐용 2015.08.31 844
22   기념사업회 여러분 힘내십시오. 무사 2015.08.11 620
21   조진웅 "선조들이 지켜낸 땅에서 열심히 살았으면" (신 풀그림 2015.08.10 878
20   영화 <암살> 배우 조진웅, 신흥무관학교기념사업회 홍보대 풀그림 2015.08.10 892
19   신흥무관학교 교직원과 회기별 졸업자 명단 올려 주세요. 신사 2015.06.10 9
18   ‘2500㎞ 대장정’ 신흥무관학교와 잊힌 영웅들 [마지막회] 신흥무관학 2015.05.18 1256
17   ‘2500㎞ 대장정’ 신흥무관학교와 잊힌 영웅들 [4] 신흥무관학 2015.05.18 833
16   ‘2500㎞ 대장정’ 신흥무관학교와 잊힌 영웅들 [3] 신흥무관학 2015.05.18 976
15   ‘2500㎞ 대장정’ 신흥무관학교와 잊힌 영웅들 [2] 신흥무관학 2015.05.18 1042
14   ‘2500㎞ 대장정’ 신흥무관학교와 잊힌 영웅들 신흥무관학 2015.05.18 1025
13   김삼웅 대표님께 김원봉 선생님 일로 문의드립니다. [1] 아이조 2013.08.16 1982
12   김삼웅 이사장님께 전달 부탁드립니다(자문을 청합니다) 박종화 2012.06.26 1690
11   고성이씨 참판공파 29세손 이승일 입니다. [1] 이승일 2012.02.25 2490
10   회원가입합니다. 레고아 2012.02.17 1335
9   회원 가압 절차가 어디 있는지 못찾겠어요. 놀부 2012.02.08 1351
8   자랑스런 군인가문 4대째예요 김인광 2011.12.06 2378
7   네이버 백과사전 '신흥무관학교->경희대학교' 나그네 2011.12.03 2373
6   ‘신흥대학 표지석 제막식’ 열려 통일뉴스 2011.12.03 1791
5   ‘신흥무관학교 100년’은 ‘경희대학교 100년’입니다 [1] 경향신문 2011.12.03 2316
4   피를 빨아먹어 죽이다? 일제의 잔악한 고문학살 [4] 서울시민 2011.09.29 2471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