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소식 < 공지사항
독립전쟁 영웅 흉상 철거 백지화 한민족 100만인 서명운동
글쓴이 : 운영자 날짜 : 23.09.07 조회 : 211


독립전쟁 영웅 흉상 철거 백지화를 위한 한민족 100만인 서명운동을 시작합니다! 육군사관학교가 교내 충무관 앞에 있는 항일독립전쟁 영웅 다섯 분의 흉상을 철거하는 것은 국군과 독립군, 광복군의 역사적 연결고리를 끊으려는 윤석열 정부의‘역사 전쟁’입니다. 우리나라는 헌법에 따라 3.1운동으로 건립된 대한민국임시정부의 법통을 계승한 나라이며, 대한민국 국군은 임시정부의 군대였던 독립군과 한국광복군에 뿌리를 두고 있다고 보는 것이 국민적 상식입니다. 육사가 독립군 양성기관인 신흥무관학교를 자신의 뿌리로 삼는 것이 육사의 정체성과 무엇이 맞지 않는다는 말입니까? 육사는 최종적으로 소련공산당 입당 경력이 있는 홍범도 장군의 흉상은 육사 밖으로 내쫓고 나머지 네 분의 흉상 또한 육사 내 박물관으로 옮기겠다고 입장을 바꿨습니다. 하지만 문제의 본질은 바뀌지 않습니다. 애초에 신흥무관학교 설립자 이회영, 청산리 전투의 영웅 김좌진, 한국광복군 총사령관 지청천, 청산리 전투의 영웅이자 한국광복군 참모장을 지낸 이범석 등의 흉상을 함께 철거하겠다는 계획 자체가 대한민국의 정체성을 근본적으로 훼손하는 행위이기 때문입니다. 이종섭 국방부 장관은 국회 대정부질문에 출석해 “육군사관학교의 정신적 뿌리는 국방경비사관학교로 보고 있다”고 실토했습니다. 신흥무관학교, 독립군, 광복군을 국군의 뿌리로 인정하고 싶지 않은 윤석열정권의 역사관이 그대로 드러난 것입니다. 그래서 윤석열 정부에게는 독립전쟁 영웅들의 흉상은 눈엣가시였던 것입니다. 홍범도 장군을 공산당이라며 내쫓고 나머지 네 분도 박물관에 넣어버리려는 이유가 육사의 뿌리를 다시 만주군관학교로 두기 위한 것은 아닌지 의심스럽습니다. 군대는 국민을 보호하고 적으로부터 나라를 지키기 위해 존재하는 것입니다. 나라가 위기에 처했을 때 의병과 독립군으로 평생을 일제에 맞서 싸웠고, 특히 봉오동 전투와 청산리 전투에서 혁혁한 공을 세운 항일독립전쟁의 영웅 홍범도 장군의 삶을 사관생도들이 기리는 것이 부적절하다면 과연 누구를 기려야 한다는 말입니까. 침략자로부터 끝까지 나라를 지켜낼 지휘관을 양성하는 요람이어야 할 육군사관학교가 그의 흉상이 있어서 아니 될 곳이라면 그 육군사관학교는 대체 무엇때문에 대한민국에 존재하는 것입니까? 오늘부터 한 달 동안 독립전쟁 영웅 흉상 철거 백지화를 위한 한민족 100만인 서명운동에 돌입합니다. 역사를 부정하고 왜곡하는 세력에 맞서 대한민국의 정체성을 지키고자 하는 모든 국민들과 함께 하겠습니다. 뿐만 아니라 홍 장군을 마지막까지 지켜주고 묘역을 보살펴온 고려인을 포함한 전세계에 흩어져 살아가고 있는 한민족 동포들의 서명도 함께 진행할 예정입니다. 서명운동 기간 동안 흉상철거 백지화의 염원을 담은 △전국 시민 걷기 대회, △릴레이 1인 시위, △규탄대회 등 국민들과 함께 할 수 있는 활동들도 이어갈 계획입니다. 100만 서명을 통해 독립전쟁 영웅들의 흉상 철거 백지화와 책임자 처벌, 대한민국 국군의 정통성 법제화 등을 반드시 이뤄내겠습니다. 대한민국의 역사는 민중들이 써 왔습니다. 500년 조선을 지탱해 온 것은 백성들이었으며, 왕이 나라와 백성을 버리고 도망을 쳐도 의병이 되어 왜구와 맞선 것은 민초들이었습니다. 백성을 도탄에 빠지게 한 권력자들이 나라를 일본에 넘겼음에도 조선의 민중들은 쉬지 않고 투쟁했습니다. 우리 모두 2023년 역사전쟁의 독립군이 되어 역사의 퇴행을 막아냅시다. 독립전쟁 영웅들을 지키고 대한민국 정체성도 지켜냅시다! 2023. 9. 7. 여천홍범도장군기념사업회·우당이회영기념사업회·신흥무관학교기념사업회·대한고려인협회
김도현 23/09/10 [09:1] 수정 삭제
역사를 잊은민족에게 미래는 없다
댓글달기
도배방지
현재페이지 1 / 1
NO 파일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독립전쟁 영웅 흉상 철거 백지화 한민족 100만인 서명운동 [1] 운영자 2023.09.07 212
[공연] 40일간의 기적 : 홍범도 장군의 기억 속으로 (8.16, 18) 운영자 2023.07.26 251
2023 신흥무관학교 옛터 답사 참가신청서 운영자 2023.07.19 143
2023 신흥무관학교 옛터 답사 운영자 2023.07.19 108
조선혁명선언 100주년 기념 학술회의 운영자 2023.06.27 141
[심포지엄] 새로운 관점으로 보는 신흥무관학교의 독립운동 운영자 2023.06.27 91
신흥무관학교 설립110주년 기념 국내 답사 [1] 운영자 2021.11.16 1547
  신흥무관학교 110주년 청년콘텐츠공고전 심사결과 운영자 2021.09.17 964
신흥무관학교 청년 콘텐츠공모전 웹포스터 운영자 2021.07.20 1512
신흥무관학교 청년 콘텐츠공모전 신청서 (필수 제출서류) 운영자 2021.06.28 1357
신흥무관학교 청년 콘텐츠공모전 시행계획 운영자 2021.06.28 1287
신흥무관학교 설립 110주년 온라인 기념식 운영자 2021.06.21 874
신흥무관학교 설립 110주년 콘텐츠 공모전 운영자 2021.06.21 1742
[학술회의] 독립전쟁 선포 100주년 기념-신흥무관학교와 독립전쟁 운영자 2020.12.09 1161
2019년도 신흥무관학교 옛터 답사 참가신청서 운영자 2019.06.17 2491
2019년도 신흥무관학교 옛터 답사 [1] 운영자 2019.06.14 1578
조선의용대 창설 80주년 기념, 청소년 독립운동 유적 답사단 모집 [1] 운영자 2018.09.21 2263
신흥무관학교 107주년 기념식 운영자 2018.05.30 1689
민국의 길, 자유의 길(우당6형제의 독립운동) 展 운영자 2017.07.28 1917
신민회 110주년 및 윤기섭 탄생 130주년 기념 학술회의 운영자 2017.06.07 3274
서전서숙 110주년 학술회의:러시아, 만주지역의 독립군 양성운동 운영자 2016.10.14 2469
2015년 우당학술회의 운영자 2015.10.08 3075
석주 이상룡선생 임정 국무령 취임 90주년 기념 안동답사 운영자 2015.08.20 2292
  독립운동과 친일을 직시한 울림 있는 영화 <암살> 운영자 2015.07.22 2932
신흥무관학교 104주년 기념식 및 학술회의 운영자 2015.05.20 2435
신흥무관학교 옛터 답사단 모집 안내문 2015 운영자 2015.05.13 2689
강원 철원 답사(1.17) 운영자 2014.12.30 2327
난잎으로 칼을 얻다 - 우당 이회영과 6형제 전시회 (11.17~2015. 운영자 2014.11.13 2132
2014년도 신흥무관학교 옛터 답사단 모집 안내 운영자 2014.08.22 3749
신흥무관학교 103주년 기념식 및 학술회의 운영자 2014.05.21 2394
2013년도 신흥무관학교 옛터 답사 참가신청안내 운영자 2013.05.29 4579
신흥무관학교 102주년 기념식 및 학술회의 운영자 2013.05.27 2401
이장녕 80주기, 윤세주 70주기 밀양답사 운영자 2012.10.09 3161
여준 선생 설립 삼악학교 터 표석 제막식 운영자 2012.09.18 2317
이상룡 선생, 여준 선생 80주기 추모행사 [2] 운영자 2012.05.31 2905
12 신흥무관학교 101주년 기념식 및 학술회의 운영자 2012.05.21 3304
11 2012년도 신흥무관학교 옛터 답사 참가신청안내 운영자 2012.05.16 3935
10 신흥무관학교기념사업회 창립총회 운영자 2012.02.06 3041
9 신흥무관학교 100주년 기념 항일음악회(11월 24일) 운영자 2011.11.14 3088
8 신흥무관학교 10월 옛터 답사 참가신청안내 운영자 2011.08.24 3572
7   [역사스페셜] 신흥무관학교 100주년 특별기획 2부작 운영자 2011.08.11 6351
6 신흥무관학교 설립 100주년 특별기획전 운영자 2011.08.05 3887
5   신흥무관학교 설립 100주년 기념우표 운영자 2011.06.08 4417
4 100주년 기념공연 "내가 대한민국이다" 운영자 2011.06.03 4042
3 신흥무관학교 100주년 -특별수업- 운영자 2011.05.30 3597
2 신흥무관학교 옛터 답사 참가신청안내 [10] 운영자 2011.05.27 8106
1 [학술회의] 신흥무관학교와 항일무장독립운동(5월13일) 운영자 2011.04.27 4360
 1